뒤로

2016 가을-겨을 패션쇼: 하우스의 장인정신

니콜라 제스키에르(Nicolas Ghesquière)의 컬렉션을 완성한 루이 비통의 장인정신을 살펴보자.

이번 2016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니콜라 제스키에르는 역동성을 통해 우아함을 발산하는 진취적 여성상(헤로인)을 정의내리고자 한다.

지퍼 재킷, 자수 모헤어 비대칭 드레스, 기능성 니트 드레스에 가죽, 실크 등 다양한 소재를 접목시키며 루이 비통 하우스의 장인정신을 드러냈다.

태그: 패션쇼, 니콜라 제스키에르, Ready to wear, 장인정신, Materia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