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미쉘 윌리엄스(MICHELLE WILLIAMS)가 선보이는 새로운 메신저 백

루이 비통이 최신 광고 캠페인에서 토뤼옹 가죽 소재의 새로운 메신저 핸드백을 선보인다.

루이 비통이 카퓌신을 대표로, 최근 루이 비통의 시그니처 가죽으로 자리잡은 토뤼옹 가죽으로 세련미가 돋보이는 새로운 핸드백 컬렉션을 선보인다. 클래식한 메신저 백의 디자인을 따른 이 핸드백은 소지품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시그니처 LV 이니셜로 디자인된 여밈 장치와 부드러운 토뤼옹 소가죽으로 완벽한 럭셔리가 무엇인지를 보여준다.

포토그래퍼 피터 린드버그(Peter Lindbergh)가 촬영한 광고 캠페인 속에서 여배우 미쉘 윌리엄스는 새로운 볼타 컬렉션과 함께 레드 카펫 위만큼 매력적인 모습을 선보인다.

태그: 광고 캠페인, 가죽 제품, 사진, 미쉘 윌리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