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남성 가죽 에센셜 아이템

루이 비통이 제안하는 남성 가죽 에션셜 아이템을 만나보자.

루이 비통의 셀렉션 중 단연 돋보이는 포르트 도큐멍 보아주 PM(Porte-Documents Voyage PM)은 1934년, 하우스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상징적인 포르트 도큐멍 보야주에 그 뿌리를 두고 있다. 블랭킷이나 격자 패턴의 천을 지니기 위한 용도로 고안된 이 가방은 다양한 활용성과 컴팩트한 사이즈 덕분에 데일리 백이나 비즈니스 백으로 점차 그 용도가 확대되었다.

반면, 백팩 카테고리에 새롭게 추가된 조쉬(Josh)는 캐주얼한 스타일을 연출하는 베스트 셀링 아이템이다. 모노그램 마카사와 더불어 모노그램 다미에 그라파이트 캔버스 소재로 선보이는 가볍고 유연하여 소지하기 편리한 조쉬를 눈여겨 보자.

태그: 가죽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