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계단에 기대선 15명의 소녀들

루이 비통 2015 프리폴 여성 컬렉션

니콜라 제스키에르가 루이 비통을 위한 그의 첫 번째 프리폴 컬렉션을 선보인다.

각각의 소녀들이 선보이는 15개의 룩들은 강렬하면서도 대비되는 아이템들의 레이어링을 통해 다양하게 스타일링할 수 있는 가능성을 문을 열어놓는다.

가벼운 느낌의 도티드 스위스(dotted Swiss)와 가죽, 루시 장식(ruching)과 퀼팅, 트위드와 니트, 벨벳과 레이스, 모노그램 캔버스와 트윌 스카프 등 대비되는 소재들을 섞어내는 이 모든 과정은 각각의 옷이 말하고자 하는 이야기를 듣고, 소재를 이해하는 것에 기반을 둔다.

컬렉션 만나보기

태그: 룩북, 의류, 유르겐 텔러, 사진, 프리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