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서울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글로벌 스토어 오프닝

백두대간을 누비던 백호가 서울 강남을 찾아 루이 비통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글로벌 스토어에 새로운 거처를 마련했다.

한국 전래동화에 종종 등장하기도 하는 백호는 민담에서 영험한 존재로 다뤄지곤 했으며, 평화의 수호자로 여겨지고 있다.
루이 비통은 스웨덴 출신 아티스트 피델리 순드크비스트(Fideli Sundqvist)에게 한국을 상징하는 백호의 여정을 페이퍼 아트 조형물을 통해 표현하는 작품을 의뢰하였다. 백호가 새롭게 문을 연 루이 비통 매장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일련의 이미지로 풀어낸 피델리는 백호의 위엄, 한국의 전통 가옥, 서울의 풍경을 재해석하며 작품에 녹여냈다.
2개 층으로 이루어진 루이 비통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글로벌 매장은 풍부한 역사, 예술, 문화, 전통을 자랑하며 세계에서 가장 활기찬 도시 중 하나인 서울 강남의 상업지구에 위치해 있다. 이 매장은 루이 비통을 상징하는 럭셔리, 창의성, 전통을 그대로 드러내는 남성, 여성 라인을 종합적으로 선보이는 한국 백화점 내의 첫 글로벌 매장이다. 매장을 방문하면 루이 비통과 한국의 오랜 관계를 기념하는 1.8미터 길이의 백호 조형물을 볼 수 있다.

태그: 서울, 일러스트레이션, 매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