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루이 비통 패션 아이' 컬렉션은 패션 포토그래퍼의 시각으로 구현된 특정 도시,지역,또는 국가의 모습을 그려냅니다. '패션 아이'는 유망하고 재능 있는 사람들과 경험이 많은 사진작가,패션 사진계 전설 간의 전례없는 대화를 유도하는 매개체 역할을 자처합니다. 마이애미 편에서는 70년대를 풍미한 사진의 대표적 미학을 재조명하면서 다채롭고 생동감 넘치는 마이애미의 모습을 담아냅니다. 보그(Vogue) 프랑스판의 패션 사진부터 찰스 주르당(Charles Jourdan)의 광고 캠페인에 이르기까지,기 부르댕(Guy Bourdin)의 역사적인 사진들은 동시대인들에게 친숙한 미학과 대표적인 사진 촬영 기법을 아우릅니다. 특히,의도적으로 사물을 배경으로 처리하는 독특한 스타일은 부르댕의 특기입니다.

패션 아이 마이애미

'루이 비통 패션 아이' 컬렉션은 패션 포토그래퍼의 시각으로 구현된 특정 도시,지역,또는 국가의 모습을 그려냅니다. '패션 아이'는 유망하고 재능 있는 사람들과 경험이 많은 사진작가,패션 사진계 전설 간의 전례없는 대화를 유도하는 매개체 역할을 자처합니다. 마이애미 편에서는 70년대를 풍미한 사진의 대표적 미학을 재조명하면서 다채롭고 생동감 넘치는 마이애미의 모습을 담아냅니다. 보그(Vogue) 프랑스판의 패션 사진부터 찰스 주르당(Charles Jourdan)의 광고 캠페인에 이르기까지,기 부르댕(Guy Bourdin)의 역사적인 사진들은 동시대인들에게 친숙한 미학과 대표적인 사진 촬영 기법을 아우릅니다. 특히,의도적으로 사물을 배경으로 처리하는 독특한 스타일은 부르댕의 특기입니다.
더 보기
접기
₩70,500
전화 문의
key:global_backorder_delay_message

- 23.5cm x 30.5cm / 9.3 x 12.0 inches
- 기 부르댕(Guy Bourdin) (1928-1991): 1970년부터 1985까지,기 부르댕은 과감한 스타일링과 드라마틱한 형태,색상이 특징인 사진의 대가로 불리는 작가
-실비 레칼리에(Sylvie Lécallier) 편집
-프랑스어/영어의 이중 언어판,전기와 비평문,사진 캡션 수록
-50에서 100여 장의 사진
- 실크 스크린 프린팅한 클로스 제본
- 세미-매트 코팅된 종이 인쇄
최근 체크한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