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신세계 본점 남성 매장에서 먼저 선보이는 루이 비통 2018년 봄-여름 컬렉션

루이 비통이 남성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인 킴 존스가 디자인한 2018년 봄-여름 남성 컬렉션을 1월 10일부터 신세계 본점 신관 6층 남성 매장에서 미리 공개한다.  

다양한 디자인적 요소와 서로 다른 문화간의 대비가 한 데 어우러져 빚어진 이번 컬렉션은 럭셔리한 아일랜드 호핑(island-hopping)이라는 테마를 기반으로 스포티하면서도 놀라운 아이템들을 선보인다. 매장 앞에서는 원색의 대비가 두드러지는 재미있는 특별한 디스플레이를 감상할 수 있다. 

1월 10일부터 신세계 본점 신관 6층 남성 매장에서는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여지는 가죽 제품들은 물론, 슈즈 및 의류 컬렉션을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이 모든 제품들은 대담한 컬러와 하와이안 모티브, 아웃도어 디테일을 담아내며 하와이를 비롯한 아름다운 섬들에 대한 루이 비통의 여행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상징한다. 

컬렉션 살펴보기

루이 비통 신세계 본점 남성 매장
주소 : 서울시 중구 소공로 63 신세계백화점 본점 신관 6층
영업시간 : 오전 10시 30분 – 오후 8시, 금요일과 주말 : 10시 30분 – 오후 8시 30분
1월 10일 PRE-LAUNCH

태그: 남성복, 킴 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