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 Here for her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루이 비통이 선사하는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에서 홀리데이 시즌에 완벽한 다양한 선물 아이디어를 살펴보자. 

    꿈꾸던 것들이 현시롤 다가오는 시즌. 루이 비통이 제안하는 매혹적인 선물의 세계에서 나만의 위시리스트를 만들어보자. 올 한해 눈여겨 보았던 슈즈. 루이 비통의 영원한 시그니처를 아이코닉 핸드백 부터 이번 시즌 새롭게 공개한 핸드백 아이템. 그리고 나만의 맞춤형 향수 트래블 케이스까지 완벽한 선물 아이템으로 위시리스트를 완성해보자.

    홀리데이 셀렉션 살펴보기

    Holiday
  • LOUIS VUITTON FOR UNICEF

    • LOUIS VUITTON FOR UNICEF - 루이 비통 문화유산 뉴스
    • LOUIS VUITTON FOR UNICEF - 루이 비통 문화유산 뉴스
    2018년 11월 20일 – 루이 비통이 유니세프와의 파트너십 일환으로 세계 어린이날을 맞아 영국 배우 소피 터너가 디자인한 새로운 ‘실버 락킷’ 팔찌를 선보인다.  

    매년 11월 20일로 정해진 세계 어린이날은 1989년에 체결된 아동권리협약을 기념하고자 책정되었다. 대중으로 하여금 위험에 처한 어린이들의 생명을 구하고 그들의 권리를 위해 싸우며 그들의 잠재력을 성취할 수 있게 돕도록 독려하기 위해 어린이들에게 헌정하는 날이다. 루이 비통은 전 세계 취약 계층 어린이들을 돕는 유니세프에 대한 인식을 고취하고 기금을 모금하기 위해 시작한 #MAKEAPROMISE 캠페인을 소피 터너와 함께 다시 한번 이어나간다.


    영국 출신 배우로 메종의 뮤즈로도 활동 중인 소피 터너는 루이 비통의 유니세프와의 파트너십(LOUIS VUITTON for UNICEF)을 통해 도움이 절실한 어린이들을 위한 기금 마련을 위해 시작된 ‘실버 락킷’ 팔찌를 그녀만의 색을 더해 새롭게 디자인했다. 행운에 대한 그녀의 생각에서 영감을 얻은 이 팔찌는 빨간색과 흰색으로 짜여진 끈 형태로 디자인되었으며, 원형 펜던트에는 최근 그녀가 한 타투 디자인과 동일한 귀여운 토끼 삽화*가 그려져 있다.

     

    "이 실버 락킷 팔찌는 기금이 전달되는 이들에게 행운을 가져다주기 위해 디자인됐습니다. 캠페인의 궁극적인 목적은 전 세계적으로 활동하는 유니세프와 오랫동안 진정한 ‘여행 예술(Art of travel)’을 구현해온 루이 비통의 정신이 더해져 전 세계 사람들을 한데 모이게 한다는 의미를 지닙니다. 빨간색은 중국에서 행운의 색으로 여겨집니다. 그리고 흰색은 팔찌의 원형 펜던트에 새겨진 삽화의 주인공인 토끼의 색상과 일치합니다. 하얀 토끼와 토끼의 발은 세계 여러 곳에서 행운으로 여겨집니다."라고 소피 터너가 설명했다.

     

    소피 터너가 디자인에 참여한 새로운 ‘실버 락킷’ 팔찌를 구매함으로써 방글라데시 콕스 바자르(Cox Bazar, Bangladesh)의 난민 캠프와 같은 취약한 상황에 처한 어린이들을 위한 노력에 기여하며 유니세프를 후원할 기회를 갖게 된다. 방글라데시 정부는 유니세프의 도움으로 90만 명의 어린이와 성인에게 콜레라 예방 접종 기회를 제공했으며, 263,000명 이상의 어린이들을 영양실조로부터 구한 바 있다.



    소피 터너의 ‘실버 락킷’ 팔찌는 2018년 11월 20일부터 루이 비통 공식 온라인 스토어 (louisvuitton.com) 및 전 세계 160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40만원(300유로)에 판매되며, 실버 락킷 컬러 팔찌 한 개 당 100유로의 후원금이 유니세프에 기부된다.

     

    루이 비통은 지구촌 어린이를 위한 후원 활동을 계속할 것을 약속합니다. #MAKEAPROMISE 캠페인에 동참해주세요.

     

    시리아의 어린이들을 위해 직접 기부하기 위해서는 아래 사이트를 방문하세요: www.support.unicef.org/lvforunicef 루이 비통과 유니세프의 파트너십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를 위해서는 아래 사이트를 방문하세요: www.louisvuitton.com/lvforunicef 유니세프는 특정 브랜드나 제품을 후원하지 않습니다. * 크래딧: 커트 몽고메리 타투(Curt Montgomery Tattoo)


    위험에 처한 아이들을 위해 기부하세요

    Unicef Silver Lockit Sophie Turner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와 레 쁘띠 노마드 (LES PETITS NOMADES) - 루이 비통 아트 & 여행 뉴스
    루이 비통의 오브제 노마드 컬렉션과 새로운 레 쁘띠 노마드 컬렉션 공개

    루이 비통 레 쁘띠 노마드 컬렉션의 작품들은 디자이너의 창의적인 시각과 루이 비통 하우스의 전통적인 장인 정신(savoir-faire)과 혁신적인 공예술의 독특한 만남을 집으로 고스란히 가져다준다. 이 소형 작품들은 계속해서 성장하는 루이 비통의 한정판 가구 컬렉션 오브제 노마드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작품들은 기능적일 뿐만 아니라 루이 비통 하우스의 정교면서도 영감을 주는 디자인 세계를 아름답게 해석했다. 레 쁘띠 노마드는 루이 비통의 정신을 쉽게 공유하는 완벽한 선물이 될 것이다. 전세계에서 가장 저명한 디자이너로 꼽히는 움베르토 & 페르난도 캄파냐(Humberto & Fernando Campana), 아뜰리에 오이(Atelier Oï),  파트리시아 우르퀴올라(Patricia Urquiola), 마르셀 반더스(Marcel Wanders)과 함께한 루이 비통의 첫 레 쁘띠 노마드 컬렉션은 혁신적이고 독창적이며 시적이고 우아하다.

    움베르토&페르난도 캄파냐의 트로피컬리스트 화병(Tropicalist Vase) 가죽으로 싼 176개의 투톤 금속 “꽃잎”으로 정교하게 제작된 트로피컬리스트 화병은 루이 비통의 소재가 다뤄질 수 있는 방법들을 보여준다. 아뜰리에 오이의 오리가미 플라워(Origami Flower), 가죽 로자스(Leather Rosace) 화병과 쟁반, 그리고 플라워 필드(Flower Field) 쿠션 부터 파트리시아 우르퀴올라의 오버레이 볼(Overlay Bowl) 그리고 마르셀 반더스의 다이아몬드 미러(Diamond Mirror) 까지 컬렉션을 통해 만나보자. 

     

    레 쁘띠 노마드(Les Petits Nomades) 와 레 오브제 노마드(Les Objets Nomades) 살펴보기 

    Objets Nomades Petits Nomades Designers Home Decor
  • 일상 속 마주하는 루이 비통 캔들 컬렉션

    • 일상 속 마주하는 루이 비통 캔들 컬렉션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 일상 속 마주하는 루이 비통 캔들 컬렉션 - 루이 비통 패션 뉴스
    루이 비통이 2018년 11월, 메종 최초의 캔들 컬렉션을 출시한다. 일상 속 홈 인테리어 공간을 향으로 채울 수 있는 루이 비통의 캔들 컬렉션은 메종의 수석 조향사 자크 카발리에 벨투뤼(Jacques Cavallier Belletrud)에 의해 완성된 4가지 향초를 만나보자.  

    이번 컬렉션은 ‘정원의 향기’를 뜻하는 레르 뒤 자르댕(L’Air du Jardin), ‘하얀 섬’이라는 뜻을 지닌 일 블랑쉬(Île Blanche), ‘금빛 낙엽’을 의미하는 푀이유 도르(Feuilles d’Or), 그리고 ‘창밖에 눈이 내린다’는 의미를 가진 드오르 일 네쥬(Dehors Il Neige) 총 4가지 향초로 구성됐다.

    루이 비통은 메종 최초의 캔들 컬렉션을 위해 산업 디자이너 마크 뉴슨(Marc Newson)과의 협업을 이어나간다. 수작업으로 제작한 세라믹 용기에 리벳으로 연결된 메종의 상징적인 천연 가죽 소재의 손잡이 장식 디테일은 캔들을 옮기기 용이하도록 디자인돼 우아함과 실용성을 겸비하고 있으며 캔들을 감싸고 있는 골드 메탈 덮개를 열어 받침대처럼 캔들 밑에 놓고 사용할 수 있도록 고안되었다.

    이번 캔들 컬렉션 또한 루이 비통 오 드 퍼퓸 컬렉션이 탄생한 프랑스 그라스(Grasse)에 위치한 퐁텐느 파르퓌메(Fontaines Parfumées)에서 만들어진다. 그라스에서 제작된 퍼퓸 왁스의 매트한 색감은 금색 받침의 반짝임과 대비를 이루며, 천연 가죽 손잡이는 초가 밝혀졌을 때의 따뜻한 느낌을 부각시킨다. 하얀 퍼퓸 왁스와는 대조를 이루는 생동감 넘치는 색상으로 핸드 페인팅 된 심지가 다채로운 디테일을 가미한다. 여행을 영원히 기억하기 위해 가져오는 기념품처럼 루이 비통의 캔들 컬렉션은 집 안에서 나만의 유니크한 공간을 꾸밀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루이 비통 최초의 캔들 컬렉션은 오는 11월 루이 비통 롯데백화점 본점 에비뉴엘,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 여성 매장 및 루이 비통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구매 가능하다.

     

    레르 뒤 자르댕 (L’Air du Jardin, 정원의 향기)

    그라스 태생의 자크 카발리에 벨투뤼는 자신의 향수 공방 퐁텐느 파르퓌메에서 각각의 향을 상상하고 만들어낸다. 센티폴리아(centifolia) 장미를 수확할 채비를 마치는 봄에는 여기저기 흩어진 장미 향이 프로방스 주변 공기를 가득 채운다. 

    일 블랑쉬 (Île Blanche, 하얀 섬)

    하얀 면 조각(veil)이 잔잔한 산들바람과 만나 속삭인다. 모든 걱정은 멀어져가고 잠시나마 외딴 섬에 온 듯 평온함을 느낄 수 있다. 끝없는 공간이 펼쳐지는 듯한 느낌을 주는 향이다.

    푀이유 도르 (Feuilles d’Or, 금빛 낙엽)

    때로는 그저 숲속을 산책하는 것만으로 온몸에 흐르는 뜨거운 에너지를 느낄 수 있다. 바스락거리는 나뭇잎으로 덮인 수백 년 세월을 머금은 뿌리 위를 거닐다 보면 꿈을 끌어올리는 광활한 공간을 지각하게 된다.

    드오르 일 네쥬 (Dehors Il Neige, 창밖에 눈이 내린다)

    대비를 이루는 투명함을 너머 날카로움마저 느껴지는 순수한 화이트 색감의 캔들을 완성했다. 라즈베리의 파이널 노트가 어우러지며 짜릿한 전율을 만들어낸다.  

    캔들 컬렉션 구매 하기

     

    Candles Fragrances Trav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