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부르 투애니

스크롤 다운

시간을 초월한 여행

루이 비통은 아이코닉 워치 땅부르의 20주년을 기념해, 하우스 앰배서더 브래들리 쿠퍼(Bradley Cooper)가 출연하는 새로운 캠페인 ‘땅부르 투애니(Tambour Twenty)’를 소개합니다.

한계를 뛰어넘다

200개 한정판으로 제공되는 이 타임피스는 땅부르를 시계 제작 디자인의 아이콘으로 만들어준 시그니처 코드를 되새기면서 오리지널 땅부르에 경의를 표합니다.

한계를 뛰어넘다

땅부르 투애니 20주년 기념 한정 모델은 오리지널과 똑같이 하단에서 폭이 더 넓어지는 견고한 형태를 통해 그 뚜렷한 정체성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습니다. 브라운 컬러의 선 브러쉬드 다이얼과 그 위를 미끄러지듯 스쳐가는 크로노그래프의 긴 옐로우 핸드를 특징으로 하며, 이는 역사적으로 가죽 세공 작업에 사용되어온 실에 오마주를 바치는 요소입니다.

기술적 관록

과감한 창의성과 탁월한 장인 정신이 결합된 땅부르 투웬티는 사상 최초의 오토매틱 크로노그래프 무브먼트 제니스 엘 프리메로(Zenith El Primero)를 기반으로 한 고진동 무브먼트 LV277을 통해 시간을 표시합니다. 22캐럿의 골드 로터와 50시간의 파워 리저브 기능을 갖추고 있는 이 무브먼트는 10분의 1초까지 정확하게 시간을 잽니다.

The book

Marking the twentieth anniversary of Louis Vuitton’s iconic Tambour, this landmark volume tells the audacious tale of the Maison’s renowned watch collection and the Swiss craftsmanship that made it possible.